Home 날마다 솟는 샘물 말씀읽기 가정예배

가정예배

온 세상의 대속물로 오신 예수님
(요한복음 12:20~30)
찬송 : 256장(새 515장) 눈을 들어 하늘 보라
성경통독 : 열왕기상 14장~15장

2020. 4
19
주일


기도하기 가족중에 한 명이 기도를 합니다.
성경읽기

12장

  1. 20.  명절에 예배하러 올라온 사람 중에 헬라인 몇이 있는데
  2. 21.  그들이 갈릴리 벳새다 사람 빌립에게 가서 청하여 이르되 선생이여 우리가 예수를 뵈옵고자 하나이다 하니
  3. 22.  빌립이 안드레에게 가서 말하고 안드레와 빌립이 예수께 가서 여쭈니
  4. 23.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인자가 영광을 얻을 때가 왔도다
  5. 24.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한 알의 밀이 땅에 떨어져 죽지 아니하면 한 알 그대로 있고 죽으면 많은 열매를 맺느니라
  6. 25.  자기의 생명을 사랑하는 자는 잃어버릴 것이요 이 세상에서 자기의 생명을 미워하는 자는 영생하도록 보전하리라
  7. 26.  사람이 나를 섬기려면 나를 따르라 나 있는 곳에 나를 섬기는 자도 거기 있으리니 사람이 나를 섬기면 내 아버지께서 그를 귀히 여기시리라
  8. 27.  지금 내 마음이 괴로우니 무슨 말을 하리요 아버지여 나를 구원하여 이 때를 면하게 하여 주옵소서 그러나 내가 이를 위하여 이 때에 왔나이다
  9. 28.  아버지여, 아버지의 이름을 영광스럽게 하옵소서 하시니 이에 하늘에서 소리가 나서 이르되 내가 이미 영광스럽게 하였고 또다시 영광스럽게 하리라 하시니
  10. 29.  곁에 서서 들은 무리는 천둥이 울었다고도 하며 또 어떤 이들은 천사가 그에게 말하였다고도 하니
  11. 30.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이 소리가 난 것은 나를 위한 것이 아니요 너희를 위한 것이니라
말씀나누기

유대인 중에 많은 사람이 예수님을 믿지 않을 때, 헬라인들이 예수님을 만나기 위해 찾아옵니다(20~21절). 예수님께서는 헬라인들이 찾아온 것을 보시고는 인자가 영광을 받을 때가 됐다고 말씀하시며 한 알의 밀알을 비유로 대속의 죽음을 가르치십니다(23~25절).
예수님께서는 번민과 괴로움 가운데서 가능하다면 이때를 피하게 해 달라고 간구하셨지만, 자신의 사명도 분명히 알고 계셨습니다(27절). 이에 하나님께서는 하늘로부터 직접 소리를 들려주시며, 예수님의 순종을 통해 하나님의 영광이 드러날 것을 나타내십니다(28절).
그렇다면 예수님께서 자신을 찾아온 헬라인들을 보시며, 십자가 고난에 대해 말씀하신 이유는 무엇일까요? 십자가의 대속은 모든 인류를 위한 일입니다. 따라서 아브라함에게 주신 언약의 복은 유대인만이 아니라 이방인인 헬라인에게도 흘러가야 하는데, 바로 그 일이 일어났기 때문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이방인들의 방문을 받으시고 인자가 영광을 받으시는 때, 나아가 아버지의 이름을 영광스럽게 할 때, 곧 주님께서 십자가에 죽으심으로 세상 만민을 구원하실 때가 됐음을 말씀하십니다.
예수님의 선언은 우리에게도 동일합니다. 우리 역시 이방인으로서 한 알의 밀알과 같이 죽으신 예수님의 죽음으로 놀라운 구원의 열매를 얻게 됐습니다. 이로 인해 구원받고 십자가의 사랑을 직접 누리게 됐으며, 이 사랑을 받은 자로서 항상 주님의 은혜에 감사하며 복음을 전하는 자로 살아가야 합니다.
우리 가족은 주님의 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습니까? 우리에게도 예수님과 같은 희생과 섬김의 마음이 있습니까? 사랑의 예수님께서는 자신의 죽음으로 나와 우리 가족을 품으시고 사망에서 건져 주십니다. 그러므로 우리도 그 은혜의 빚을 갚기 위해 주님께서 보여 주신 십자가의 사랑을 주변에 나눠야 합니다.


은혜나누기

1.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구속과 섭리에 순종하며 묵묵히 십자가의 길로 가시는 모습을 보면서 무엇을 느꼈는지 함께 나눠 봅시다.

2. 우리 가정이 예수님의 순종으로 얻은 이 은혜를 주변에 전하기 위해 어떤 섬김과 희생을 해야 하는지 함께 나누고 실천합시다.


함께기도하기

온 세상을 위한 대속물로 자신을 내주신 예수님의 뜻대로, 참된 생명을 전하는 복음의 빚진 자로 살아가는 가정이 되게 하소서.


주기도문으로 가정예배를 마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