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날마다 솟는 샘물 말씀읽기 가정예배

가정예배

바른 교훈으로 깨어 있는 삶
(열왕기하 12:1~3)
찬송 : 351장(새 321장) 날 대속하신 예수께

2017. 9
24
주일


기도하기 가족중에 한 명이 기도를 합니다.
성경읽기

12장

  1. 1.  예후의 제칠년에 요아스가 왕이 되어 예루살렘에서 사십 년간 통치하니라 그의 어머니의 이름은 시비아라 브엘세바 사람이더라
  2. 2.  요아스는 제사장 여호야다가 그를 교훈하는 모든 날 동안에는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히 행하였으되
  3. 3.  다만 산당들을 제거하지 아니하였으므로 백성이 여전히 산당에서 제사하며 분향하였더라
말씀나누기

1. 요아스가 여호야다의 교육을 받으며 왕으로서의 사명을 정직히 감당했음에도 불구하고, 산당들은 제거하지 못한 모습을 보며 어떤 마음이 드는지 나눠 봅시다.




2. 요아스의 삶을 통해 한순간도 깨어 있지 않으면 넘어질 수밖에 없음을 보게 됩니다. 우리 가족의 신앙을 살펴보며 우리에게는 이런 모습이 없는지 생각해 봅시다.


은혜나누기

우리 가족 한 사람 한 사람이 바른 교훈이 선포되는 곳에 항상 거하게 하시고, 늘 말씀으로 깨어 있어서 겸손한 삶을 살게 하소서.


함께기도하기

요아스는 7세라는 어린 나이에 왕위에 오릅니다(11:21). 아하시야의 어머니 아달랴가 왕의 자녀들을 숙청할 때 아하시야의 누이 여호세바가 요아스를 숨겨서 형제 중 유일하게 남을 수 있었습니다(11:1~2).
이후 요아스는 40년 동안 유다의 왕으로 백성을 치리했으며, 특히 제사장 여호야다의 교훈을 받는 동안은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한 왕으로 살았습니다(2절). 하지만 요아스 역시 많은 유다의 왕들처럼 산당을 제거하지 않는 죄를 범했고, 이로 인해 백성도 산당 제사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죄를 범하게 됩니다(3절).
그렇다면 왜 요아스는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한 삶을 살았음에도 불구하고 산당은 제거하지 못했을까요? 사실 여기서 중요한 부분은 제사장 여호야다가 그를 교훈하는 동안 그가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했다는 사실입니다.
요아스에게 있어서 여호야다는 하나님을 바로 보게 하는 스승과 같은 존재였습니다. 요아스는 여호야다로부터 하나님에 대한 바른 교육을 받았고, 그로 인해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한 사람이라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하지만 죄성을 온전히 극복하지는 못했기에 여호야다의 교훈이 사라지자, 그 마음 깊은 곳에 남아 있는 죄를 극복하지 못한 것입니다.
요아스와 같은 모습은 우리에게도 있습니다. 예배를 통해 은혜받고, 기도회를 통해 주님과의 관계가 회복됐다고 해서 내 안에 있는 죄성이 완전히 사라졌다고 말하기는 어렵습니다. 마음 깊은 곳에서부터 나오는 철저한 회개가 없다면, 여전히 우리의 이익을 따라 마음속 한 곳에 산당을 모시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언제나 바른 교훈 안에서 늘 자신을 돌아보는 훈련을 해야 합니다. 말씀을 통해 나를 비춰 보는 훈련을 할 때, 마음속에 자리 잡은 산당마저도 철폐하고, 주님 앞에 자복하며 나아가는 예수 그리스도의 온전한 제자가 될 것입니다. 항상 바른 교훈이 선포되는 예배의 자리, 소그룹의 자리를 사모하며 주님의 은혜 안에서 늘 깨어 있는 가정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주기도문으로 가정예배를 마칩니다.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